HOME 북녘본당 소개 > 평양교구 > 성천본당

성천본당

평신도 10   성직자 0   수도자 0  
성천본당

성천본당 成川本堂

1936년 평북 성천군 사가면 석우리(石隅里)에 창설되어 1938년 폐쇄된 평양교구 소속 본당. 성천 지방은 1927년 은산(殷山)본당 주임 크레이그(Craig) 신부에 의해 처음으로 전교되어, 이듬해 은산 본당이 순천(順川)으로 이전되면서 공소로 개설되었고, 그 후 교세가 점차 확장되자 1936년 5월 본당으로 창설되었다. 초대 주임신부로 치셤(Chisholm) 신부가 부임, 강당을 개조하고 증축하여 성당을 완공하는 한편, 인근 강동군(江東郡)과 맹산군(孟山郡)에 전교하여 14개의 공소를 개설하였다. 그러나 1938년 치셤 신부가 교구청으로 전임되자 순천 본당 관할 공소로 격하되었고 1944년 순천 본당이 기림리(箕林里) 본당 관할공소로 격하될 때 순천 본당과 함께 기림리 본당으로 이관되었으며, 공소마저도 1949년 기림리 본당과 함께 북한 공산정권에 의해 폐쇄되었다.

성천 본당 관내의 성천군 삼덕면 문성동(成川郡 三德面 文成洞)에는 병인(丙寅) 박해 때 순교한 정응조(鄭應祚), 정계언(鄭啓彦), 이선범(李璇範) 등 3인이 체포되기 전 숨어서 교리를 연구했다는 '천주학굴'(天主學窟)이 있다.